2012/12/07 20:55

121206(AFFiNiTY) _ 일산 중식당 '전가복' 미분류


퇴근하고 집에 왔는데...
얼마전 지인분이 페이스북에 올린 볶음밥 사진이 갑자기 생각나서 격하게 볶음밥을 먹고 싶어졌다.
그 시간에 어디 멀리 갈 수는 없고, 부랴부랴 식구들보고 나가자고 부산을 떨어 일산의 '전가복'으로 달려왔다.
원래... 이럴 때는 루이(Luii)의 부천분점인 '루이 부천점'을 갔었겠지만 왠지 루이 부천점이 전혀... 예전같지 않은 느낌이어서(맛도, 서비스도!) 박작가와 자주 가던 '전가복'으로 향했다.
아시겠지만 이곳 '전가복'은 일산을 대표하는 음식점 중 하나.



해물볶음밥 ... 7,000원
나와 aipharos님은 해물볶음밥.
aipharos님과 예전에 와서 볶음밥을 아주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그때보다  불맛은 덜했고 밥도 덜 꼬들꼬들해서 아쉬웠지만 맛은 여전히 괜찮았다.


민성군이 주문한 '게살 볶음밥' ... 7,000원
가격대비 훌륭한 맛.


어머님이 주문하신 잡탕밥 ... 13,000원
비주얼만 봐도 어지간한 맛 이상은 낼 수 있음을 알 수 있다.


그리고... 가장 대중적이고 만만한 탕수육 中자 ... 22,000원
소스가 진하면서도 전혀~ 달지 않아 너무 좋았다.
개인적으로 파인애플을 넣은 새콤달콤한 탕수육은 정말 좋아하지 않아서... 이런 간장을 적절히 잘 섞은 소스가 좋다.

잘 먹고 나왔다.
여러 차례 먹어본 바,
이곳은 면류도 그렇고 어지간한 음식은 기본 이상은 하는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