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11/19 10:18

121118(AFFiNiTY) _ 문경새재 1관문 주홀관->교귀정 --- 일상/나들이/맛집


고모산성->토끼비리를 걷고 진남휴게소에서 카트를 탄 후,
문경새재로 넘어왔다.
문경새재 들어가는 입구의 '새재할매집'에서 배를 채운 후,
이제 문경새재를 좀 걷기로 했다.
사실... 내가 기대한 길은 이런 길은 아니었는데, 아마 내가 바랬던 길들은 지리산이나 일부 옛길, 또는 제주 올레길에서나 가능할거야.
여긴 도립공원인만큼 규모가 커도 너무 크다.ㅎㅎㅎ


낙엽은 다 졌지만...
개천을 따라 빛나는 억새들은 정말 예쁘더라.




제1관문 주홀관.
문경새재는 군사적으로 상당히 중요한 요충지.
3관문까지 왕복 약 13km 정도인데 우린 이날 2관문까지도 안가고 적당히 교귀정까지만 걸어간 뒤 돌아왔다.


그리 사람이 많지 않은 듯 보이지만...
아니다.
정말 엄청나게 많은 '등산복'입으신 어르신들로 길이 차고 넘쳤다.








정말 맑은 물과 심심찮게 눈에 띄는 절경들.




물이 어찌나 맑던지 정말...




사실 사진을 그닥 많이 찍지 않았다.
딱히 사진을 찍고 싶은 곳이 있지도 않았고, 뭣보다 이날 정말 aipharos님, 민성군과 내내 얘기하면서 기분좋게 올라가느라 사진찍는 것도 잊은 듯.


교귀정.
감사가 관인을 인수인계하던 곳이라고 한다.


아... 정말 아름답고 멋있더만 이 정자.




교귀정 바로 옆의 계곡이 정말 아름답더라.














고모산성 내내 걷고, 토끼비리까지 한참 걷고, 여기 와서 또 걷고.ㅎㅎㅎ
조금 지친 발의 피곤을 푼답시고 좀 앉아서 쉬었다.


참... 수다 많이 떨어서 좋았다.ㅎ






자... 이제 다시 걸어나온다.


이제 집에 가기전 한 곳 더 들러야할 곳이 있다.
바로 문경새재 올라오기 한참 아래쪽에 만들어진 넓은 주차장.ㅎ
그곳을 가야하는 이유는...ㅎㅎㅎ

거기서 크루져 보딩을 해야한다고 민성이가 강력히 얘기했기 때문.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