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06 15:21

150906, 효창동 베이커리 '우스블랑 (Ours Blanc)' --- 일상/나들이/맛집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안셀 아담스의 사진전을 보기 위해 아침 일찍 나왔다.
오전 7시부터 문을 여는 효창동의... 우리가 사랑해마지않는 빵집 '우스블랑 (Ours Blanc)'으로.




우린 또 2층의 이 자리.ㅎ







배고파영...







위에 보이는 빵이 달콤하고 새콤하기까지 한 오렌지 필 들어간 빵.
그리고 아래는 '아마레나'.
빵으로 해결하는 식사의 디저트같은 역할.ㅎ
와인에 숙성된 체리가 박힌 페스츄리.







그리고 좌측부터...
소핫,
곰모닝,
에센뽀득.

소핫...이야 우스블랑의 인기 메뉴이고 우리도 자주 먹었던 빵.
버터와 설탕이 들어가지 않은 빵.
고추장에 볶은 양파, 할라피뇨, 메콤한 소시지가 들어간 아주아주 중독성 강한 빵.
입맛없을 때 먹어도 그만!







가운데의 곰모닝은 지난번 와서도 먹었던 빵.
페스츄리 안에 미니양배추, 양파, 방울토마토, 햄, 치즈, 계란 1개가 통째로 들어간 빵.
뒷맛이 아주 기가막히다.
이 감칠맛을 도대체 어떻게 설명해야할까.







이 빵은 '에센뽀득'.
작은 에센 소시지와 양파, 치즈를 더해 가볍게 먹는 빵.
사실 소핫...을 주문했다면 굳이 이걸 먹지 않아도 상관없다.
물론 에센뽀득은 전혀 매콤하지 않아요~







어쩜 이리 다 맛있냐.







그리고...







커피도 당연히 주문.







배부르게 먹고 나왔다.







우스블랑의 휴무 일정표.
가실 분은 참조하시길.


단... 아는 분은 다 아시듯,
여기 오후 4시면 먹을만한 빵은 다 동난다는 사실.